제목 서울 한남3구역 표준지공시지가 16.75% 상승
등록일 2020-02-20

서울 한남3구역 표준지공시지가 16.75% 상승

용산구 전체는 7.86% 상승

서울 용산구 16개 동별 표준지공시지가 상승률[서울 용산구 제공]

(서울=연합뉴스) 임화섭 기자 = 서울 용산구(구청장 성장현)는 국토교통부의 결정·고시를 인용해 올해 한남3구역 재정비촉진지구의 평균 표준지공시지가가 전년 대비 16.75% 올랐다고 20일 밝혔다.

용산구 평균 표준지공시지가는 전년 대비 7.86% 상승했다. 전국 평균 상승률은 6.33%, 서울 평균 상승률은 7.89%다.

용산구의 동 중에는 보광동(14.18%), 서빙고동(10.31%), 한남동(10.20%)의 상승률이 높았다. 모두 한남재정비촉진지구가 걸치고 있는 지역이다.

이에 앞서 국토부는 한국감정원 감정평가사와 함께 현장조사를 거쳐 표준지 1천139필지에 대한 지가를 산정한 후 지난 13일 표준지공시지가를 결정·고시했다. 지번별 내역은 부동산 공시가격알리미 누리집(www.realtyprice.kr)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.

limhwasop@yna.co.kr
첨부파일